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2.5.16 (월)
무념무상, 지금 여기 시공이 모여 사라진다
무념무상, 지금 여기 시공이 모여 사라진다
인문학칼럼
빅뱅의 순간. 즉 하나가 여럿이 되는 순간은 변화무쌍한 ‘영원한 순간’과 닮았을 것이다. 베르그송의 언어로 정지된 한 점이 아니라 움직이는 한 점에서의 시간이어서, 끊어지지 않고 연결되어 모든 가능성으로 열린 ‘영원한 시간’일 것이다. .. 치학신문 (05/11)
금강이 품은 백제 유적 <9>
금강이 품은 백제 유적 <9>
치학신문 (05/11)
기원의 장소 ⑩
기원의 장소 ⑩
괴산 원풍리 마애이불병좌상 A
충청북도 괴산군 수옥폭포에서 원풍로를 달려 4분 거리인 이화령 우측 길가에 바위 안쪽으로 두 분을 같이 모신 원풍리 마애불은 이불병좌상(二佛竝坐像)이다. 판불이나 금동불에 종종 보이는 형식이나 여기처럼 돌에 새긴 경우는 드물다. 워낙 큰.. 치학신문 (05/11)
서울대학교병원의 법인화와 치과병원 ⑬
서울대학교병원의 법인화와 치과병원 ⑬
임창윤 회고록
이러한 모순이 어디에 있나? 완전히 치과대학의 의견을 듣지도 않고 일방적인 결정을 내리고 시행하는 것이다. 그런데 당시 치과병원 교수들의 반응은 어떠하였는가? 이때 치과대학 교수들은 이 새로운 조직에 합류하게 되는 것에 대하여 아무런 이.. 치학신문 (05/11)
치과경영과 마케팅 <36>
치과경영과 마케팅 <36>
“라떼는 말이야….” 광고로도 등장하는 이 대사는 부장이 부하직원들에게 나 때는 어떠했다라는 이야기로 신세대들에게 꼰대라는 인식을 주는 대표적 사례로 한때 유행되기도 했다. 역사적으로 세대 간 갈등이 없었던 적은 단 한번도 없었다. 단.. 치학신문 (05/11)
음식탐구 <147>
음식탐구 <147>
딸기
딸기는 이판화군 장미목 장미과의 딸기속에 속하는 과채류이며 학명은 Fragaria × ananassa Duchesne이다. 휴면하는 정도에 따라 한지형·난지형·중간형으로 나눈다. 한국의 야생종 딸기에는 땃딸기, 흰땃딸기, 뱀딸기, 겨울딸기, 산딸기, 장딸기.. 치학신문 (05/11)
행복한 시기로 가는 나이
행복한 시기로 가는 나이
릴레이수필
관혼상제라는 말은 한 번쯤은 들어봐서 익히 아는 내용이고 시대가 변함에 따라 그 성격이나 절차가 많이 간소화되기는 했지만 사람과의 관계에서 아직까지 혼례와 상례 두 가지는 우리 사회에서 인간관계를 지탱하게 해주는 버팀목으로 자리잡고 .. 치학신문 (05/11)
재미있는 치과 심리학
재미있는 치과 심리학
프로이드의 정신분석이 뭔가요 (3) 방어기제
지난 호까지 프로이드에 의해 창시된 정신분석이론에서 ‘무의식’과 ‘무의식의 의식화’, 원초아(id), 자아(ego), 초자아(superego)의 개념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이번 호부터는 ‘방어기제’란 중요한 개념에 대해 다루어보겠습니다. ‘방어기제.. 치학신문 (04/28)
금강이 품은 백제 유적 ⑧
금강이 품은 백제 유적 ⑧
무령왕비의 목걸이의 길이는 9마디와 7마디로 된 두 종류이고 길이는 각각 14cm, 16cm이다. 두 목걸이는 중앙국립박물관과 국립공주 박물관에 분산 전시하고 있다. 이번 50주년 전시로 모처럼 만난 목걸이를 감상하는 행운을 누릴 수 있었다. 발굴.. 치학신문 (04/28)
기원의 장소 ⑨
기원의 장소 ⑨
익산 나바위 성지 십자가의 길 10처
우리 나라에는 삼국시대 이전부터 불교가 도래하였고, 토속 민속 신앙과 조화되며 이어져 내려와서 역사가 오래되다 보니, 기원의 장소도 이와 관련된 곳이 많다. 특히 마애불은 전국 어디를 가도 만날 수 있어 우리 민중들의 생활 속에 지대한 영.. 치학신문 (04/28)

처음이전 10쪽12345678910다음 10쪽마지막

슈퍼씰
아이스팩

치학신문
2022년 4월
덴탈플라자
 
  l   신문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회사명 : 주식회사 치학신문  |  07225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18길 5
광고접수 : 02-2632-6858(대표)  |  편집국 : 02-2679-9389  |  출판국 : 02-2633-9389, 02-2679-6820  |  팩스 : 02-2671-9389
제호 : 치학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6464  |  등록일 : 1987년 08월 07일
명예회장 : 임채균, 이재윤  |  회장 : 김홍기  |  발행인 : 장백용  |  편집인 : 심영섭
치학신문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치학신문은 신문윤리강령 및 주간신문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17 치학신문. All rights reserved. chihak@daum.net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