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19.6.25 (화)
시사칼럼 '선택 관광'
시사칼럼 '선택 관광'
동유럽의 헝가리 다뉴브 강에서 단체 관광단이 야밤에 조그만 유람선으로 관광을 하다가 대형 크루즈선에 추돌되어 침몰하면서 많은 한국인들이 희생되었다. 몇 년 전에 세월호 대형 침몰사고를 겪었던 국민들은 또다시 선박 침몰 사고로 놀랐다. .. 치학신문 (06/14)
의료사고 감정사례 <29>
교정치료 중 턱관절 질환 발생 주장
◇감정의견 가. 과실유무 1) 교정치료 전 턱관절에 대한 진단 및 교정 치료계획의 적절성 : 내원 초기 진료기록, 기본적인 방사선 사진 및 치료 전 병력조사에 의하면 개구량의 정상 범위가 확인되고 미미한 정도의 과두관절면의 마모양상이 관찰되.. 치학신문 (06/14)
미술관을 함께 산책하시렵니까 ⑧
미술관을 함께 산책하시렵니까 ⑧
오사카 시립 미술관과 베르메르
베르메르는 모든 소재의 질감을 정확하게 표현하고 비할 바 없는 기술과 정교한 빛의 표현으로 정평이 나 있다. 그의 작품은 세련된 공간 구성에 뭔가 비밀스런 얘기들이 있을 법한 매력적인 요소가 더해져서 렘브란트, 프란스 할스 등과 더불어 1.. 치학신문 (06/14)
개원성공 칼럼 <22>
개원성공 칼럼 <22>
살며 사랑하며 배우며
사람을 사랑하는 일이 사업이다. 당신은 나 말고 다른 사람의 삶에 관심이 있으십니까? 가깝게는 아내, 남편, 자식, 그리고 부모님, 또 이웃의 삶에 관심이 있으십니까? 무인도에 가서 살거나 산 속 깊은 곳에 가서 혼자 살게 아니라면 우리는 타인.. 치학신문 (06/14)
음식탐구 <81>
음식탐구 <81>
떡은 주로 멥쌀이나 찹쌀, 또는 다른 곡식을 쪄서 찧거나 가루 내어 쪄서 빚어 만든 음식을 통칭하는 말이다. 일반적으로는 쌀을 주재료로 사용하지만 감자 전분이나 기타 곡물을 이용하기도 하고 맛과 모양을 더하기 위해서 다양한 종류의 부재료.. 치학신문 (06/14)
스페인의 바르셀로나와 건축가 가우디의 성당
스페인의 바르셀로나와 건축가 가우디의 성당
릴레이수필
유럽에 살고 있는 딸과 만나서 이야기도 나누고 얼굴도 볼겸 안 가본 데를 찾다가 바르셀로나에서 만나기로 약속했다. 서울에서 가려면 비행시간이 12시간이 넘는다. 런던에 사는 딸은 두 시간만에 도착해서 짐 찾는 곳에서 둘이 쉽게 잘 만났다. .. 치학신문 (06/14)
시사칼럼 '막말 세상'
시사칼럼 '막말 세상'
치과 진료를 하다가 보면 환자의 조그만 입안이 점차 크게 느껴지고 치아도 크게 보이게 된다. 이런 수준이 되면 치과의사로서 어느 정도 경지에 올랐다고 자부하기도 한다. 치료받고 있는 환자도 점차 편안하게 느끼겠지 라고 착각하기도 하지만,.. 치학신문 (05/24)
의료사고 감정사례 <28>
전치부 관계 및 심미적 개선 불만족 주장
◇치료과정 신청인(여/30대)은 치열 개선 목적으로 교정치료를 위해 피신청인의원에 내원하여 치아 인상채득 및 전악 치석 제거 치료를 받음. 상악과 하악에 브라켓 부착 및 0.012” NiTi 호선 결찰함. 2개월 경과 후 #22, #26, #33 치아 브라켓 탈.. 치학신문 (05/24)
미술관을 함께 산책하시렵니까 ⑦
미술관을 함께 산책하시렵니까 ⑦
오사카 시립 미술관과 베르메르
중후한 석조 건물로 건립된 오사카 시립 미술관은 1936년에 개관한 것으로 미술관 건물 자체로도 역사가 깊다. 그 당시 일본의 재벌가인 스미모토 가에서 저택이 있었던 사유지를 미술관 건립을 위해 부지로 기증하였다고 한다. 오사카 시립 미술관.. 치학신문 (05/24)
개원성공 칼럼 <21>
개원성공 칼럼 <21>
성공개원이란
당신의 성공개원의 개념은 무엇입니까? 어떤 개원이 성공적이라고 생각합니까? 우리 이제 남은 몇 번 동안 개원성공에 대해 정리해봅시다. 나는 사람의 수만큼 성공개원의 의미가 다르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우리는 개원을 하기 전에 또는 개원을.. 치학신문 (05/24)

처음이전 10쪽12345678910다음 10쪽마지막

건보보장성강화 19년6월24일
슈퍼씰
아이스팩

치학신문
2019년 5월
덴탈플라자
 
  l   신문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회사명 : 주식회사 치학신문  |  07225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18길 5
광고접수 : 02-2632-6858(대표)  |  편집국 : 02-2679-9389  |  출판국 : 02-2633-9389, 02-2679-6820  |  팩스 : 02-2671-9389
제호 : 치학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6464  |  등록일 : 1987년 08월 07일
명예회장 : 임채균, 이재윤  |  회장 : 김홍기  |  발행인 : 장백용  |  편집인 : 심영섭
치학신문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치학신문은 신문윤리강령 및 주간신문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17 치학신문. All rights reserved. chihak@daum.net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