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18.12.16 (일)
그때 그시절 -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8)
그때 그시절 -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8)
세 번째 치협 감사(齒協 監事)로 무투표 당선
20년간의 군복을 벗고 단독 치과 개원의 6년차의 애송이 초년병(初年兵) 시절인 1982년4월10일에는 서울 여의도 전경련(全經聯) 국제회의실에서 치협 제31차 정기 대의원 총회가 개최되었다. 또한 여기에서 치협 제17대 협회장을 비롯한 회장단, 의.. 치학신문 (02/15)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7)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7)
총회 의안 제출은 양(量)보다 질(質)에 우선 하도록 !
치협 감사(監査)는 통상적으로 회무 및 재무감사를 위주로 하였고 감사는 협회장을 비롯한 모든 이사(理事)들이 참석하여 소관 업무에 대하여 감사를 받아야 함이 원칙이었으나 그때는 협회장과 총무만이 참석, 형식적이고 통과성 관례(慣例)로 생.. 치학신문 (01/29)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치협감사(齒協監事) 세 번 역임(歷任)한 회원(會員)은 셋 뿐
치협의 감사제도(監事制度)는 1952.3. 국민 의료법에 의거 대한치과의사회 창립총회(1952.3.16. 회장 안종서)때 처음으로 문창주(文昌周)(경치전 제7회(1936).작고), 김순배(金淳培)(검정. 작고) 두 분이 선임 되었다가 그 후 몇 년 동안(1954~195.. 치학신문 (01/18)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5)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5)
쥐꼬리만한 광고비 수입도 우선 회 운영비로 써버려
오늘 현재까지 기관지로 비약적인 발전으로 이어져 온 치의신보(齒醫新報)로의 개명은 필자와 대학동기생인 당시 편집인. 박윤수 공보이사(치협 총무이사. 총회 부의장. 의학박사. 작고)때 필자가 두 번째 공보위원으로 위촉되어 공보위원회의를 1.. 치학신문 (12/28)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4)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4)
치협 공보위원으로 위촉되어 치협 회무에 처음으로 참여
우리가 삶을 영위(榮位)하며 실사회 생활을 하다보면 누구나가 다같이 기관(機關), 단체(團體), 클럽 등에서 나름대로 맡은바 임무를 수행하며 규율에 따른 생활을 하기 마련이다. 우리 치과 의료인들은 의료법 제2장(의료인) 제4절(의료인단체) 제.. 치학신문 (12/14)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3)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3)
우리 육군 치무병과는 어찌 실현(實現)치 못 했을까 ?
400여년을 지탱 해 온 고서(古書)“명심보감(明心寶鑑)”은 우리들 삶의 지침서로서의 자리를 굳건히 지켜 오고 있다. 필자는 근래 고서에 매료되어 여러 권의 책 읽기를 하고 있는 가운데 우리들의 많은 가정(家庭)마다 소장(所藏)하고 있는 휘호.. 치학신문 (11/15)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2)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2)
육군 제복(制服)의 생애 제2막(生涯 第2幕)을 내리며
필자는 “이건 아니다”라고 결론을 얻었으면 뒤도 안돌아 보는 성격 탓으로 푸른 제복인 군복을 20여년동안 입고 복무 하면서 나름대로 최고의 열정으로 그 직분을 다 해 왔다고 자부한다. 그래서 군문을 나와 제2의 치과 의료인으로서의 직분과 .. 치학신문 (11/02)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1)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1)
독립부대 지휘관과 부대 참모의 직무는 완연(宛然)한 차이
1974년12월1일 해체되는 우리 치무독립부대였던 치과근무대와 필자와의 인연은 치과수술반과 보철반이 해체되고 치과근무대가 창설된 1967년1월25일에는 소령으로 실무담당장교인 육군본부의무감실 치무과 치무운영장교였었고 해체될 때는 대령으로.. 치학신문 (10/12)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0)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80)
중요 행사의 하나였던 중요 치무책임장교회의도 없었다
육군본부 의무감실 치무병과장실의 년중 중요 운영계획에는 “의무지원강화”에 따른 중요치무장교 회의를 매년 6월과12월 년2회 개최, 치무지원 제반 문제에 대한 결과 분석과 평가로 발전책을 강구하도록 계획되어 있었으나 전임 제4대 치무병과.. 치학신문 (09/29)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79)
원로 인사가 엮는 회고록 - 岩泉 邊碩斗 (79)
계급 정년으로 병과장 10개월 만에 이임식도 없이 떠나다
1974년1월31일 제4대 육군본부의무감실치무병과장 김유선 대령이 지난해(1973년3월17일) 부임하였다가 이날 대령 계급 정년으로 10개월 만에 예편하고 제5대 치무병과장으로 제1치과진료소장(전 중앙치과진료소장) 조일 대령(예육대령. 서울대학교.. 치학신문 (09/15)

처음이전 10쪽12345678910다음 10쪽마지막

기업은행 2018년 9~10월
지역난방공사
치협 일가정 양립 정책
슈퍼씰
아이스팩

치학신문
2018년 10월
덴탈플라자
 
  l   신문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회사명 : 주식회사 치학신문  |  07225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18길 5
광고접수 : 02-2632-6858(대표)  |  편집국 : 02-2679-9389  |  출판국 : 02-2633-9389, 02-2679-6820  |  팩스 : 02-2671-9389
제호 : 치학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6464  |  등록일 : 1987년 08월 07일
명예회장 : 임채균, 이재윤  |  회장 : 김홍기  |  발행인 : 장백용  |  편집인 : 심영섭
치학신문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치학신문은 신문윤리강령 및 주간신문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17 치학신문. All rights reserved. chihak@daum.net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