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4.7.15 (월)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chihak.co.kr/news/18488
발행일: 2024/02/20  치학신문
"중동에서도 빛난 기술력", AEEDC 2024 '성료'
오스템, 핸즈온존 확대 통해 고객 경험 ‘집중’

TSⅢ SOI·K5·T2 등 오스템 핵심 제품 총출동

 

오스템임플란트가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열린 AEEDC 2024에 참가했다.

 

 

오스템임플란트가 AEEDC Dubai 2024(아랍에미리트 국제 치의학 컨퍼런스 및 아랍 치과기자재 전시회, 이하 AEEDC2024)에서 수준 높은 기술력과 경쟁력으로 세계적인 치과 기업임을 증명했다.
 오스템임플란트는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열린 AEEDC 2024에 참가해 주력 제품을 필두로 다양한 체험 공간을 운영했다고 19일 밝혔다. AEEDC은 총 155개국에서 약 3600개 기업이 참가하는 치과기자재 단일 분야 중동·아프리카·서남아시아 지역 최대 규모 글로벌 전시회다.
 지난 2016년부터 올해까지 9년 연속 AEEDC에 참가 중인 오스템임플란트는 2024년 전시 주제를 'Total Provider'로 정하고 주력 제품과 체험 부스를 운영했다. 특히 핸즈온존을 확대하고 고객 경험 강화에 집중했다.
 실제로 핸즈온존에서는 임플란트 시술 시 필요한 도구인 122 Taper KIT, 485 KIT, ESSET KIT를 배치해 KIT별 드릴링부터 임플란트 식립까지 참가자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여기에 디지털덴티스트리 핵심으로 평가받는 디지털 가이드 ‘OneGuide KIT’와 상악동 수술까지 안전성과 편의성을 높인 ‘OneCAS KIT’도 직접 경험 해 볼 수 있어 호평을 받았다.
 오스템임플란트는 이번 AEEDC 2024에서 주력 제품도 일선에 배치해 중동 치과의사 및 관계자들의 몰입도를 높였다. 각 부스를 △유니트체어존 △영상장비존 △소장비존 △임플란트존 및 핸즈온존 △재료존 △의약품존 등 6가지로 세분하고 다양한 제품들을 직접 사용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유니트체어존에서는 오스템임플란트가 개발한 유니트체어 'K5'와 'K3' 실물을 전시해 사용자가 직접 누워보고 조작까지 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최신 기술이 집약된 K5의 경우 각도 조절이 가능한 핸드피스 거치대를 통한 기구 간섭 최소화, 진료 중에도 술자 허리를 받쳐주는 닥터스툴 등 인체공학적 기능으로 전시회 기간 많은 화제를 모았다.
 이밖에도 △임플란트: 'TSⅢ SA', 'TSⅢ SOI' △골이식재: A-Oss, Q-Oss+, A-Oss Collagen △의약품: Vussen 미백치약(H, 7, 15, 28), Vussen 기능성 치약(S, C), 쿨가글, Vussen 와이드칫솔 △영상장비: T2, N1, Fire CR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사용해 볼 수 있도록 배치했다. 오스템임플란트의 우수한 기술력을 중동 치과의사 및 관계자들이 직접 느낄 수 있도록 기획한 것.
 부스를 방문하는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포토존 이벤트도 관심을 받았다. 포토존에서는 오스템임플란트 부스 방문을 기념할 수 있도록 무료 사진을 촬영 후 인화 서비스를 제공하고, SNS에 업로드 시 사은품 증정 이벤트도 함께 진행했다.
 오스템임플란트 관계자는 "오스템임플란트가 글로벌 치과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으며 중동 법인 설립 후 현지에서 당사에 대한 관심도 높아져 다양한 제품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부스를 구성했다"라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확인한 중동 시장의 동향과 특성 등을 분석해 향후 중동은 물론 아프리카 대륙까지 시장 확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AEEDC 2024 참가자들이 오스템임플란트 유니트체어존에서 K5를 체험해보고 있는 모습.

AEEDC 2024 참가자들이 오스템임플란트 포토존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슈퍼씰
아이스팩

치학신문
2024년 6월
덴탈플라자
 
  l   신문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회사명 : 주식회사 치학신문  |  07225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18길 5
광고접수 : 02-2632-6858(대표)  |  편집국 : 02-2679-9389  |  출판국 : 02-2633-9389, 02-2679-6820  |  팩스 : 02-2671-9389
제호 : 치학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6464  |  등록일 : 1987년 08월 07일
명예회장 : 임채균, 이재윤  |  회장 : 김홍기  |  발행인 : 장백용  |  편집인 : 심영섭
치학신문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치학신문은 신문윤리강령 및 주간신문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17 치학신문. All rights reserved. chihak@daum.net
Powered by Newsbuilder